상단여백
HOME 사회
"WBC 주최한 MLB 홈피에 '독도'를 '리앙쿠르 암초'로 표기"서경덕 교수 "엄연히 잘못된 표기로 대한민국 영토인 '독도'(Dokdo) 표기로 바꿔야" 
  • 김희영 기자
  • 승인 2023.03.16 13:42
  • 댓글 0
MLB 사이트 내 일본 야구 역사를 소개하는 페이지에서 '독도'를 '리앙쿠르 암초'(Liancourt Rocks)로 표기. (빨간색 네모)

[시사코리아저널=김희영 기자] 전 세계에 독도를 알리고 있는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미국 메이저리그(MLB) 홈피에 '독도'를 '리앙쿠르 암초'(Liancourt Rocks)로 표기했다고 16일 밝혔다.

최근 2023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이 미국, 일본 등에서 예선전이 열려 주최측인 MLB 홈피에 많은 누리꾼이 접속을 했고, 이를 발견한 후 서 교수에게 제보를 했다.

이 홈피에서는 WBC에 참여한 국가들의 야구 역사에 관한 소개를 하고 있는데, 일본을 소개하는 페이지 지도에서 '독도'를 '리앙쿠르 암초'(Liancourt Rocks)로 표기한 것이다.

'리앙쿠르 암초'는 독도를 발견한 프랑스 포경선의 이름 리앙쿠르를 딴 것으로, 한국의 독도 영유권을 부정하는 의미에서 일본 정부가 퍼뜨리는 용어다.

MLB 사이트 내 일본 야구 역사를 소개하는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지도

이에 대해 서 교수는 즉각 MLB 측에 항의 메일을 보내 "'리앙쿠르 암초'는 엄연히 잘못된 표기로 대한민국 영토인 '독도'(Dokdo) 표기로 바꿔야 한다"고 전했다.

또한 그는 "한국과 일본 사이의 바다 이름이 현재 'Sea of Japan'으로 표기되어 있는데, 이 역시 잘못된 표기로 'East Sea'로 바꿔야만 한다"고 덧붙였다.

특히 독도와 동해에 관한 영상을 함께 첨부한 서 교수는 "전 세계 야구 팬들이 오해하지 않도록 올바른 표기로 즉각 시정하라"고 강력히 요청했다.

한편 서경덕 교수는 지난 도쿄올림픽 공식 홈피에 독도를 일본땅으로 표기한 것을 IOC에 꾸준히 항의하는 등 전 세계 스포츠 축제에서의 올바른 독도 표기를 위해 힘쓰고 있다.

김희영 기자  yebbi22@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