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핫클릭
창원특례시, 22일부터 ‘청년월세 한시 특별지원사업’ 추진만 19세~34세 무주택 청년에 1년간 월 최대 20만원 지원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2.08.12 17:17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창원특례시(시장 홍남표)는 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청년들의 주거비 부담을 줄이기 위한 ‘청년월세 한시 특별지원사업’을 시행한다고 12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만 19세~34세 청년 중 부모와 별도로 거주하는 무주택자이며, 임차보증금 5천만 원 이하 및 월세 60만 원 이하의 요건을 갖추어야 한다.

▲청년가구는 기준 중위소득 60%(1인가구 기준 116만 원/월) 이하 및 총재산가액 1억700만 원 이하이고 ▲원가구(청년가구&부모)는 기준 중위소득 100%(3인가구 기준 419만 원/월) 이하 및 총재산가액이 3억8천만 원 이하인 경우에 지원이 가능하다.

지원 대상자로 선정되면 월 최대 20만원 한도 내에서 실 납부 임차료를 최대 12개월 간 지원받을 수 있다.

다만, 보다 많은 청년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지자체의 기존 월세지원사업, 공공임대주택 입주 등을 통해 혜택을 받은 경우에는 이번 지원 대상에서 제외되며, 주거급여를 받고 있는 경우 20만원 한도 내에서 차액을 지원받을 수 있다.

신청을 원하는 청년은 오는 22일부터 온라인(복지로www.bokjiro.go.kr) 또는 주소지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할 수 있다.
소득·재산 조사 등 서류 검토를 거쳐 11월부터 지원금 지급이 시작된다.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은 “이번 청년월세 지원 사업으로 주거비 부담을 겪고 있는 청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청년지원 사업을 통해 청년의 꿈과 희망이 실현되는 창원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