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핫클릭
경북도, 인구감소문제 함께 걱정하는 기회 가져상주문화회관서 경상북도 인구의 날 기념행사 개최
  • 김연학 기자
  • 승인 2022.07.06 15:53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김연학 기자] 경북도는 상주시와 함께 6일 상주문화회관에서 2022년 경상북도 인구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기념식에는 이철우 도지사, 임이자 국회의원, 강영석 상주시장을 비롯해 이삼범 경북저출산극복사회연대회의 의장, 인구정책위원회 위원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세계 인구의 날은 국제연합개발계획(UNPD)이 세계인구가 50억 명을 넘은 1987년 7월 11일을 기념해 제정했고, 우리나라는 2011년 7월 11일을 인구의 날로 정해 2012년부터 기념하고 있다.

이날 기념식은 상주 조이플콰이어합창단의 합창공연과 이창선무용단의 K-POP 댄스 공연을 시작으로 인구의 날 유공자 표창 수여, UCC·사진·표어 공모전 수상작 시상, 기념사, 문화공연(마술쇼) 순으로 진행됐다.

유공자 시상에서는 경북도 인구정책에 기여한 8명에 대해 도지사 표창을 수여했으며, 이어 출산장려 UCC․사진․표어 공모전 수상작을 영상으로 선보였다.

이후 특별히 마련된 문화공연에서는 인기마술사 최현우가 출연해 출산장려 및 인식개선 등 주제에 맞는 다양한 마술쇼를 선보여 참석자들의 큰 관심과 호응을 얻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기념사에서 “민선7기 농촌살리기의 대표모델인 이웃사촌마을 2개소를 추가 조성하고, 향후 10년간 연간 1조원이 투입되는 지방소멸대응기금을 활용해 지역 실정에 맞는 대응책을 마련하겠다”며 “통합신공항을 빠르게 제대로 건설하고, 4차 산업혁명 시대도 앞서 준비해 경북이 주도적으로 지방시대를 열어 기업이 성장하고, 행복하게 살 수 있는 기회의 땅으로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도는 고착화되는 인구감소, 저출생 등 인구문제에 대한 범도민 인식개선 및 해결방안 모색을 위해 이달 11일까지‘인구주간’을 운영한다.

이 기간에는 이날 기념식을 비롯해 생애주기별 릴레이 인구교육, 결혼·출산 장려를 내용으로 하는 인구정책 창작극 공연, 도내 시·군을 대상으로 한 우수시책 및 아이디어 경진대회 등이 열린다.

 

김연학 기자  dusgkr0808@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연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