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BNK경남은행, 자연재해 · 화재 피해 경남BC카드 고객 ‘금융지원’최대 6개월 결제대금 청구유예와 분할결제 그리고 해당기간 연체료 면제 등 혜택 제공
  • 김희영 기자
  • 승인 2022.03.10 16:15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김희영 기자] BNK경남은행이 최근 발생한 산불로 피해를 입은 주민을 돕기 위해 긴급 금융지원에 나선다.

BNK경남은행은 태풍ㆍ홍수ㆍ가뭄 등 각종 자연재해와 화재로 피해가 발생한 경남BC카드 고객을 지원하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자연재해와 화재로 피해가 발생한 경남BC카드 고객에게는 최대 6개월 결제대금 청구유예와 분할결제 그리고 해당기간 연체료 면제 등 혜택이 제공된다.

신청 방법은 오는 12월 31일까지 각 지역 행정기관으로부터 발급한 ‘피해사실확인서’ 또는 영업점 현장방문 자료를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BNK경남은행 전 영업점과 고객센터(☎1600-8585) 그리고 BC카드 고객센터(☎1588-4000)로 문의하면 된다.

카드사업부 최금렬 부장은 “화재 사고 그리고 태풍과 홍수 등 자연재해로 실의에 빠진 경남BC카드 고객을 돕고자 금융지원을 하게 됐다"며 "지원 대상에 해당하는 경남BC카드 고객들이 어려움을 극복하는데 도움이 됐으면 한다. 앞으로도 경남BC카드 이용 고객들에게 다양한 혜택을 드리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희영 기자  yebbi22@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