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대전교육청, 추석명절 대비 청탁금지법 바로알기 카드뉴스 배부각급학교에 선물수수 바로알기 전달
  • 강민주 기자
  • 승인 2021.09.17 19:14
  • 댓글 1
대전광역시교육청이 일선학교에 배부한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 금지에 관한 법률(이하 청탁금지법)'의 위반여부에 대한 질의사항 카드뉴스.

[시사코리아저널=강민주 기자] 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직원들이 추석명절에 사회상규상 가능한 선물을 주고받는 과정에서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 금지에 관한 법률(이하 청탁금지법)'의 위반여부 판단에 혼란이 있을 것으로 예상돼 일선 현장에서 이해하기 쉽도록 주요 질의사항을 카드뉴스로 배부했다고 밝혔다.

이번 카드뉴스는 국민권익위원회의 자료를 활용해 학교현장에서 한눈에 알아보기 쉽고, 가장 혼란이 많은 내용 위주로 작성해 일상생활 속에서 교직원 등이 청탁금지법을 생활화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공직자 스스로 선물을 주고받는 대상이‘청탁금지법’적용대상인지, 직무관련성이 있는지, 금액은 얼마까지 가능한지 등을 판단할 수 있도록 카드뉴스를 만들고, 공직자가 아닌 친지나 이웃과는 금액 제한 없이 풍성한 선물을 나눌수 있도록 했다.

대전교육청 박홍상 감사관은 “추석 명절 전후로 학교 현장에서 청탁금지법을 보다 쉽게 이해할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교육자료를 발굴해 지속적으로 안내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강민주 기자  kshowa9015@naver.com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민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이승미 2021-09-18 20:54:32

    공무원 청탁금지법 잘 읽었어요.
    깨끗한 사회,
    투명한 사회가 되면 좋겠습니다.   삭제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