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핫클릭
'쎄시봉' 윤형주, 경주서 28일 '작은 음악회'포크 명곡과 CM송까지 ‘노래하는 시인, 윤형주’ 경주 무대를 만나다
  • 이동우 기자
  • 승인 2021.04.06 18:19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이동우 기자] 경주시가 주최하고 (재)경주문화재단(이하 재단)이 주관하는 ‘2021 4월 문화가 있는 날 <윤형주의 작은 음악회>’가 오는 28일 경주예술의전당 원화홀에서 공연된다.

윤형주는 1960년대를 풍미한 한국 대중음악사를 빛낸 1세대 포크 뮤지션이다. 

1960년대 서울의 음악 감상실인 쎄시봉을 중심으로 활동한 그는, 1968년 한국 포크의 대중화에 공헌한 트윈폴리오를 결성해 1970년 솔로 활동을 시작했다.

‘어제 내린 비’, ‘두 개의 작은별’, ‘우리들의 이야기’, ‘라라라(조개껍질 묶어)' 등의 명곡을 남긴바 있으며 1,400여 곡의 CM송을 작곡하는 등 대중과 다양한 곡들로 소통한 아티스트이다.

한국 대중음악사를 빛낸 '포크의 전설 윤형주’의 이번 공연은 소공연장 공연을 통해 관객과 더 가깝게 소통하는 공연으로 다채로운 매력을 지닌 아티스트 윤형주만의 무대를 선보인다.

포크 음악의 전성시대를 연 명곡들이 윤형주의 연륜을 통해 더 빛을 발할 예정이다. 

이어 CM송의 대가로도 불리는 윤형주의 CM송 메들리와, 육촌형인 시인 윤동주의 ‘별 헤는 밤’을 낭독하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2021 4월 문화가 있는 날 – 윤형주의 작은 음악회>의 티켓 오픈은 오는 9일 오전 10시이며, 경주예술의전당과 티켓링크에서 예매할 수 있다.

티켓 정가는 전석 3만 원이며 초등학생 이상 관람가이다. 자세한 정보는 경주예술의전당 홈페이지(www.gjartcenter.kr) 또는 문의전화(1588-4925)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동우 기자  pro1288@naver.com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