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영양군 '한걸음 더하고 +, 지구온도 낮추고 -'세계 차 없는 날 맞이 친환경 교통주간 운영
  • 김연학 기자
  • 승인 2020.09.16 16:01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김연학 기자] 영양군(군수 오도창)은 ‘세계 차 없는 날(9월22일, Car Free Day)’을 맞아 16일부터 22일까지 7일간 친환경 교통주간을 운영한다.

세계 차 없는 날은 1997년 프랑스에서 “도심에서 자가용을 타지 맙시다.”라는 구호와 함께 시작된 시민운동으로, 2001년부터 전 세계적 캠페인으로 확산되어 국내에서는 2008년부터 환경부 주관의 공식 캠페인으로 자리 잡았다.

군은 당일 출장이 없는 직원·근거리 거주 직원들을 대상으로 도보 및 자전거를 이용한 출퇴근을 시행하되 최근 악화된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도보 및 자전거 이용 시에는 2M 거리두기를 준수하고, 오프라인 행사 대신 홈페이지 및 군정알리미 등을 통한 비대면 홍보를 중심으로 캠페인을 전개할 예정이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역대 최장기간 장마 등 전례 없는 이상 기후 현상이 일어나고 있다”며 “이번 친환경 교통주간을 통해 군민들이 기후위기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저탄소 생활에 적극 동참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연학 기자  dusgkr0808@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연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