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코로나 걱정없이 차안에서 장난감 빌려요하동군, 별천지 장난감은행 2곳 드라이브 스루 시행…비대면 서비스 강화
  • 손정현 기자
  • 승인 2020.03.20 16:25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손정현기자]  하동군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장난감은행 이용을 꺼리는 군민이 안심하고 장난감을 빌릴 수 있도록 하동읍·진교면 등 장난감은행 2곳에 드라이브 스루(Drive-Thru)를 도입·운영한다고 20일 밝혔다.

장난감 드라이브 스루는 장난감은행 직원과 이용자 간의 대면 접촉을 최소화한 대여 방식으로, 최근 코로나19로 보육시설 휴원이 장기화하면서 가정의 아동양육에 대한 부담을 덜어주고자 코로나 사태가 진정될 때까지 한시적으로 운영된다.

모든 장난감은 철저한 소독처리 후 제공되며 1인당 2점씩 대여할 수 있다. 장난감은행 회원은 전화로 사전대여 신청 후 장난감은행 임시대여소에서 받아갈 수 있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많이 지쳐있을 군민에게 가정양육에 대한 부담감을 조금이라도 덜어드리고자 사업을 계획했다”며 “이 서비스가 코로나19로 힘들어 하는 군민에게 작은 위로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가정에서 구입하기 힘든 대형 장난감 대여 등을 통해 학부모의 경제적 부담을 덜고 아이들의 창의력 향상에 도움을 주고자 2018년 4월 하동 별천지 장남감은행 1호점에 이어 지난 1월 진교면에 2호점을 개관했다.

손정현 기자  s6886@nonghyup.com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