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태백시, 매주 금요일 ‘지역경제 활성화의 날’ 지정·운영
  • 이경직 기자
  • 승인 2020.03.06 08:20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이경직 기자]  태백시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각종 행사 취소 및 관광객 감소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들에게 힘을 실어주기 위해 매주 금요일을 '지역경제 활성의 날'로 지정·운영한다고 밝혔다.

시는 코로나19 상황 안정 시까지 매주 금요일 시청 구내식당을 휴무하고, 부서별 지정구역을 정해 관내 시장 및 상점가 등에서 장보기(물품구매 등)와 관내 식당 이용을 실천하기로 했다.

지역경제팀 관계자는 “지역 소상공인들이 희망을 갖고 생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공무원들이 지역상권 활성화 분위기 조성에 솔선수범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기 활성화와 소상공인 지원대책으로 소상공인 경영안정자금을 접수받아 4월 중 지원예정이며, 소상공인 피해상담센터도 운영하고 있다.

이경직 기자  lekyji@naver.com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