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핫클릭
경남은행, 택시운송사업조합과 금융지원 MOU 체결
  • 김희영 기자
  • 승인 2019.07.30 18:06
  • 댓글 0
   
▲ BNK경남은행 이창우 상무(사진 오른쪽 네번째)가 경남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창원시 마산지부 강신봉 지부장(사진 왼쪽 세번째)과 ‘금융 지원 업무 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하고 있다.

[시사코리아저널 김희영 기자] 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은 30일 지역 개인사업자 지원의 일환으로 경남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창원시 마산지부(지부장 강신봉)와 ‘금융 지원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창우 상무는 경남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창원시 마산지부 사무실을 방문해 강신봉 지부장과 ‘금융 지원 업무 협약식’을 갖고 서명했다.

금융 지원 업무 협약에 따라 BNK경남은행은 경남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창원시 마산지부 조합원들의 금융 편의와 복지 증진을 위해 각별히 배려하기로 했다.

이창우 상무는 “최근 유류비 인상과 고객 감소 등으로 택시기사님들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 경남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창원시 마산지부 조합원을 대상으로 한 금융 지원이 이자 부담을 덜고 경영 안정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BNK경남은행은 경남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창원시 마산지부에 앞서 경남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양산시지부ㆍ김해시지부ㆍ거제시지부ㆍ창원시지부와도 금융 지원 업무 협약을 체결한바 있다.

김희영 기자  yebbi22@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