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한국당, 초대 서민경제분과위원장에 김원길 박사 임명
  • 이동우 기자
  • 승인 2019.07.17 16:58
  • 댓글 4
▲ 김원길 신임 자유한국당 중앙위원회 서민경제분과위원장

[시사코리아저널 이동우 기자] 자유한국당은 16일 신설하는 중앙위원회 서민경제분과위원회 초대 위원장에 김원길 박사를 임명했다고 밝혔다.

 김원길 신임 서민경제분과위원장은 경북 경주 출신으로 성균관대학교 정외과를 졸업하고 동대학에서 정치학 석․박사를 받았으며 선거 때마다 놀라운 선거결과 적중률을 보여 여론(민심)분석 전문가로 이미 잘 알려진 인물이다.

민심의 현장에서 늘 서민경제의 어려움을 파악한 그를 시의 적절하게 중앙위원회 서민경제분과위원장으로 임명한 것은 내년 총선에서 새로운 서민경제의 돌파구를 마련할 정책대안을 그를 통해 만들어보려는 의지가 엿보이는 대목이다.

서민들의 삶이 날로 어려워지는 이때에 그가 현장에서 겪는 서민들의 어려움을 어떻게 해소할 현실 정책을 내놓을 지가 기대된다. 웰빙정당 이라는 소리를 들었던 자유한국당이 서민경제분과위를 신설하였다는 것은 대대적인 전방위 서민경제의 회복을 위한 시도로 보인다.

특히 민심을 읽을 줄 아는 전문가를 임명하였다는 점에서 매우 고무적인 결과로 평가된다. 앞으로 그가 어떤 현장정책을 발굴해 당의 서민경제정책에 기여할지 주목된다.

이동우 기자  lte8827@naver.com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 한기향 2019-07-18 11:38:00

    국가경제를 빗대어 잘못된 발언을 한 이현재의원은 공식사과와 함께 한국당 이미지저하에 공헌하였으니 징계가 마땅합니다.   삭제

    • 한기향 2019-07-18 11:05:57

      자유한국당 이현재의원은

      파킨슨환우단체인 대한파킨슨병협회가 아닌

      "똥고집 부리는 파킨슨병" 기사를 접한

      대다수의 국민들에게 "똥고집 부리는 파킨슨병" 이라고 한 발언에 대해

      잘못된 발언임을 공개 사과~~

      신문 및 공중파 매체에서 시작되었으니

      매체를 통한 대국민 공개 사과문이 당연히 있어야 되겠죠?

      그래야 파킨슨환우와 가족이 아닌 일반인들이 파킨슨병에 대해 제대로 알게 되는 계기가 되겠죠.




      언제 누구에게 다가갈지 모르는 파킨슨병에 대해 잘못 인식한 것에 대한 대국민 사과는 필수 선결요건입니다.   삭제

      • 한기향 2019-07-18 10:57:32

        서민경제분과 위원장님!

        이현재의원의 대국민공개사과가 이루어지도록 부탁드립니다.

        고령화 사회에서 살면서 누구에게나 더쉽게 다가갈지도 모를 질병이며
        이미 많은 젊은이들도 파킨슨병으로
        사회생활 위축으로 경제적어려움에 접하고 있습니다

        질병에 대한 올바른 인식없이 서민의 고충을 헤아릴수 있다고 보십니까?   삭제

        • 한기향 2019-07-18 10:53:03

          먼저 서민경제분과의원회 초대위원장으로 임명되심을 축하드리며
          경주에 살고 있는 한사람으로써 기대가 큽니다.

          저는 40대 파킨슨병 발병으로 지금은 파킨슨병으로 장애가 있는 사람에게 진단하는 뇌병변장애인입니다.

          지금 12만 파킨슨환우와 그가족들이 이현재의원의 ~정부경제정책을 비판하면서 똥고집 부리는 파킨슨병증세~ 잘못된 발언으로 상처가 큽니다.

          서민경제분과 위원장님!
          이현재의원의 대국민공개사과가 이루어지도록 부탁드립니다.

          고령화 사회에서 살면서 누구에게나 더쉽게 다가갈지도 모를 질병이며
          이미 많은 젊은이들도 파킨슨병으로
          사회생활   삭제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