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은행, 복날 맞이 사랑의 특식 행사 가져장애인과 어르신 등 지역 소외계층 250여명에게 영양가 풍부한 삼계탕과 떡 대접
  • 김희영 기자
  • 승인 2019.07.12 18:28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 김희영 기자] 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은 12일 초복을 맞아 ‘복날 맞이 사랑의 특식 행사’를 가졌다.

진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에서 열린 복날 맞이 사랑의 특식 행사에는 고영준 상무와 사회공헌팀을 비롯해 진주시 조규일 시장과 복지관 관계자 등 10여명이 참석했다.

봉사자들은 진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을 찾은 장애인과 어르신 등 지역 소외계층 250여명에게 영양가 높은 삼계탕과 떡 그리고 과일 등을 대접했다.

고영준 상무는 “무더운 여름이 시작되는 초복에는 한국 대표 보양식 삼계탕을 빼놓을 수 없다. 2시간여 동안 정성스럽게 끓인 삼계탕을 소외계층들이 맛있게 드시고 무더위를 이겨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BNK경남은행은 진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에 이어 오는 18일과 22일 각각 창원성산종합사회복지관과 울산남구종합사회복지관에서 복날 맞이 사랑의 특식 행사를 가질 예정이다.

김희영 기자  yebbi22@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