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남은행, 지역 초·중·고교에 ‘1사1교 금융교육’ 지원
  • 김희영 기자
  • 승인 2019.06.20 15:16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 김희영 기자] 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은 경남과 울산지역 청소년에게 올바른 금융 지식을 전파하기 위해 ‘1사1교 금융교육’을 지원 중이라고 20일 밝혔다.

1사1교 금융교육은 금융회사가 인근 초ㆍ중ㆍ고등학교와 자매결연을 맺고 학생들에게 금융교육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BNK경남은행은 1사1교 금융교육이 원활히 진행될 수 있게 전국 161개 영업점에 직원 1명을 금융전문 강사로 지정해 운영하고 있다.

특히 자매결연을 맺은 인근 초ㆍ중ㆍ고등학교에서 금융교육을 희망할 경우 금융전문 강사와 일정을 조율해 1사1교 금융교육을 지원 중이다.

올해는 지난 1월부터 현재까지(6월 20일) 1사1교 금융교육을 맺은 초ㆍ중ㆍ고등학교 20곳 2450여명의 청소년에게 1사1교 금융교육을 했다.

금융소비자보호부 박상동 부장은 “청소년 금융교육에 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어 1사1교 금융교육을 맺은 학교가 해마다 늘고 있다. 올 연말까지 남은 학교와 일정을 조율해 1사1교 금융교육을 지원할 예정이다. 앞으로도 1사1교 금융교육이 원활히 지원될 수 있게 체계적으로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1사 1교 금융교육 신청 방법은 금융감독원 홈페이지(www.fss.or.kr)로 방문해 1사1교 금융교육 결연을 신청하거나 BNK경남은행 금융소비자보호부(☎055-290-8556)로 연락하면 된다.

한편 BNK경남은행은 지난 19일 창원 봉덕초등학교 5학년 학생 60명에게 돈이 생기는 과정ㆍ화폐 비교ㆍ용돈 관리법 등 금융교육을 했다.

이튿날 20일에도 창원 봉덕초등학교 6학년 학생 80여명에게 금융교육을 했다.

김희영 기자  yebbi22@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