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BNK–UNIST, 혁신기술 보유 창업기업 육성 '맞손'30일 UNIST서 ‘혁신기술기반 스타트업 육성에 관한 업무협약’ 체결
  • 김희영 기자
  • 승인 2018.10.30 16:35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 김희영 기자] BNK금융그룹(회장 김지완)과 UNIST(울산과학기술원, 총장 정무영)가 동남권 창업생태계 조성과 혁신기술 보유 창업기업 육성을 위해 30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두 기관은 이날 오전 UNIST 대학본부 6층 대회의실에서 ‘UNIST-BNK금융그룹 혁신기술기반 스타트업 육성’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UNIST의 혁신기술을 바탕으로 창업한 스타트업을 적극 지원해 나간다고 밝혔다.

협약을 기반으로 UNIST는 향후 성장이 기대되는 스타트업을 발굴해 창업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BNK금융그룹은 이러한 창업 기업들이 잘 성장할 수 있도록 그룹 차원에서 경남은행과 BNK투자증권 등 계열사를 통해 UNIST 혁신기술 기반 스타트업 투자와 자금조달, 창업기업 IR기회 제공, IPO(기업공개) 등 종합 금융 컨설팅을 제공할 방침이다.

앞으로 UNIST에서 발굴한 스타트업들은 초기 자금조달, 전문가 멘토링과 금융서비스 지원, 후속 자금투자까지 성장 전 기간에 걸쳐 다양한 지원을 받을 수 있다.

BNK금융그룹도 그룹CIB부문의 사업다각화 및 성장 가능성이 높은 스타트업 투자 활성화를 통해 그룹의 미래 수익성 확보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UNIST 정무영 총장은 “양 기관이 지역 혁신기술기반 스타트업 육성을 위해 견고한 협력체계를 구축할 수 있어 매우 의미가 깊다.”며 “BNK금융그룹과의 협력은 동남권 전체의 창업생태계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BNK금융그룹 김지완 회장은 “UNIST와 BNK가 상호 든든한 동반자로써 함께 하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현재 동남권 주력산업이 매우 어려운 시기로 이번 UNIST와의 협력을 통해 동남권 창업생태계를 더욱 강화하고 이러한 신성장 동력을 바탕으로 지역경제를 살리고 BNK금융그룹의 경쟁력도 더욱 높여 나갈 계획이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는 UNIST 정무영 총장, 이재성 부총장, 방인철 기획처장 등이 참석했고 BNK금융그룹에서는 김지완 회장과 BNK경남은행 황윤철 은행장, BNK투자증권 조광식 대표이사, BNK금융지주 정충교 그룹CIB총괄부문장(부사장), BNK경남은행 김갑수 울산영업본부장(상무) 등이 참석했다.

김희영 기자  yebbi22@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