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핫클릭
박종훈 경남교육감, 아이스버킷 챌린지 동참“학교 등 교육계도 널리 확산되기 기대"...이정현 교육장 등 3명 지명
  • 정종민 기자
  • 승인 2018.09.03 22:28
  • 댓글 0
박종훈 교육감은 3일 오후 4시 도교육청 정문에서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동참해 얼음물을 뒤집어쓰고 있다.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기자] 박종훈 경남교육감이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동참했다.
박종훈 교육감은 3일 오후 4시 도교육청 정문에서 루게릭병(근위축성 측색 경화증) 환자를 돕기 위한 자선 캠페인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동참해 얼음물을 뒤집어쓰며 성금을 기부했다.

이날 동참은 지난 2일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참여한 경남도민일보 이혜영 기자의 지명에 따른 것이다.
박종훈 교육감은 루게릭병으로 고통 받는 환자와 가족들의 안타까운 현실을 보다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는데 일조하기 위해 기꺼이 동참을 결정했다.

박종훈 교육감은 도교육청 정문 앞에서 실시된 이날 행사에서 “얼음물 샤워를 통해 루게릭병 고통을 잠시나마 나누는 뜻 깊은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동참하게 되어 기쁘다”며 “학교 등 교육계에도 널리 확산되기를 기대한다”고 참가 소감을 전했다.

박종훈 교육감은 다음 참가자로 거창교육지원청 이정현(여)교육장, 도내 최연소 초등교장인 김해주촌초 신용희(68년생) 교장, 본청 최연소 사무관인 정책기획관실 남민호(82년생) 사무관 등 3명을 지명했다.

한편 아이스버킷 챌린지는 2014년 미국에서 처음 시작되어 루게릭병으로 흔히 알려진 근위축성 측색경화증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도움을 촉구하기 위한 릴레이 기부 캠페인이다.

박종훈 교육감은 3일 오후 4시 도교육청 정문에서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동참해 얼음물을 뒤집어쓰고 있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