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BNK경남은행, BNK경남은행갤러리 ‘이강민 개인전ㆍ더 스타일 회원전’반가사유ㆍ봄이왔다 등 이강민 화가 유화작품 16점 BNK경남은행갤러리 1층에 꾸며져
  • 시사코리아저널
  • 승인 2018.06.12 16:12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장기영기자]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은 BNK경남은행갤러리 ‘이강민 개인전ㆍ더 스타일 회원전’을 오는 28일까지 연다.

올해 세 번째 대관전시로 마련된 이강민 개인전ㆍ더 스타일 회원전은 BNK경남은행갤러리 1층과 2층에 나뉘어 동시 진행된다.

BNK경남은행갤러리 1층에 꾸며진 이강민 개인전은 꽃과 여인을 주제로 한 반가사유ㆍ봄이왔다ㆍ노란색 봄ㆍ분홍색 봄ㆍ환타지아1 등 유화 작품 16점이 전시됐다.

이강민 화가는 3ㆍ15 미술대전과 개천미술대상전 등 심사위원을 역임하고 현재는 창원성산아트홀 유화반 강사를 맡고 있다.

지난해 창원상공회의소 초대전을 잇는 이강민 화가의 12번째 개인전으로 두터운 질감과 절제된 구성을 선보인 전작과는 다르게 조형성을 살린 신작을 만나볼 수 있다.

2층의 더 스타일 회원전은 김순애ㆍ이명진ㆍ박영란ㆍ백현주ㆍ김차숙ㆍ변재영ㆍ박효진ㆍ장숙인ㆍ권경연ㆍ허방미 화가의 서양화 작품 11점으로 채워졌다.

연화도의 초여름ㆍ당신얼굴ㆍ여울 등 회원들 각자의 개성이 표현된 애작들을 감상할 수 있다.

BNK경남은행갤러리 이강민 개인전ㆍ더 스타일 회원전은 BNK경남은행 고객은 물론 지역민이면 누구나 관람 가능하다.

개인 관람은 상시 어느 때나 가능하나 단체 관람은 사전에 예약해야 한다.

사회공헌팀 김두용 팀장은 “남다른 창작욕과 예술혼으로 작품을 선보이고 있는 지역 화가들의 작품을 만나볼 수 있는 기회인 만큼 많은 관람 바란다”고 말했다.

 

시사코리아저널  webmaster@koreajn.co.kr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사코리아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