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BNK경남은행, 기술융합협동조합과 ‘기술융합협동조합 회원사 경쟁력 제고를 위한 업무지원 협약’BNK경남은행, 기술융합협동조합 추천 회원사에 금융서비스 우대ㆍ금융 편의 제공 등 혜택 제공
  • 시사코리아저널
  • 승인 2018.04.16 15:27
  • 댓글 0
BNK경남은행 남진주지점 손문주 지점장(사진 가운데)이 기술융합협동조합 최진곤 이사장(사진 오른쪽)과 ‘기술융합협동조합 회원사 경쟁력 제고를 위한 업무지원 협약’을 맺은 뒤 기념촬영하고 있다.

[시사코리아저널=장기영기자]BNK경남은행이 지역 내 신성장산업 영위기업에 대한 금융지원에 나선다.

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은 지난 13일 기술융합협동조합(이사장 최진곤)과 ‘기술융합협동조합 회원사 경쟁력 제고를 위한 업무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남진주지점 손문주 지점장은 ‘금융과 기술융합’을 주제로 한국세라믹기술원에서 열린 제 22회 융복합산학협의회 행사에 참석해 최진곤 이사장과 기술융합협동조합 회원사 경쟁력 제고를 위한 업무지원 협약을 맺었다.

기술융합협동조합 회원사 경쟁력 제고를 위한 업무지원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긴밀한 상호 협력을 통해 지역사회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로 했다.

BNK경남은행은 기술융합협동조합이 추천한 회원사에 금융서비스 우대ㆍ금융 편의 제공ㆍ문화 행사 초청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적극 노력하기로 했다.

기술융합협동조합은 사업성과 성장잠재력이 높은 회원사를 BNK경남은행에 추천하고 제반 행정사항과 금융지원제도 홍보에 적극 협조하기로 했다.

서부영업본부 김영모 상무는 “뛰어난 기술력과 성장잠재력을 보유한 기술융합협동조합 회원사들이 4차산업혁명을 선도하는 지역경제의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양질의 금융서비스를 지원할 것이다. 신성장산업을 영위하는 중소벤처기업과 소상공인 육성을 위해 생산적 금융 정책을 지속 추진해 지역대표은행으로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기술융합협동조합은 융복합산학협의회 50개 회원사 가운데 각기 다른 전문기술을 보유한 16개 중소벤처기업의 기술력과 공동 자원을 활용해 시제품 제작 등 협업사업을 추진, 동반성장을 도모하는 영리법인이다.

시사코리아저널  webmaster@koreajn.co.kr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사코리아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