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창원 주남저수지는 지금 코스모스 세상무점마을 주민들이 땀흘려 가꾼 동판저수지 둑길 코스모스 만개
  • 이환수 기자
  • 승인 2017.09.29 14:59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이환수 기자] 경남 창원시 의창구 동판저수지 둑길에서 코스모스가 만개해 관광객이 몰리고 있다.

동판저수지 둑길 2km구간 양쪽으로 무점마을 주민들이 지난 여름 폭염속에서도 땀 흘려 가꾼 코스모스길 완성했다.
또 주천강 제방둑에고 코스모스길을 조성하여 관광객의 발길을 사로잡고 있다. 800년된 주남돌다리와 코스모스의 환상의 조화는 사진작가들의 마음을 사로 잡는데 부족함이 없다.

깊어 가는 가을 철새도래지 주남저수지는 코스모스 세상을 연출하고 있다.

10월 초가 되면 주남저수지는 쇠기러기, 청둥오리, 흰뺨검둥오리 등 겨울철새 선발대가 찾아오면 철새 세상으로 변신해 관관객을 맞이 할 것이다.


 

이환수 기자  naewoe4560@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환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