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그녀의 신화’ 손은서 카리스마 발산!
  • 백두산 기자
  • 승인 2013.09.04 20:28
  • 댓글 0

▲ 손은서 카리스마 그녀의신화캡쳐.
[시사코리아저널/백두산 기자] jtbc 월화 미니시리즈 ‘그녀의 신화’ (김정아 극본, 이승렬 연출)의 주인공 배우 손은서가 최정원을 궁지에 몰아넣는 카리스마를 발산하며 시청자들의 눈에 강렬한 인상을 심어 줬다.

지난 2일 방송분 9회에서는 은정수(최정원 분)의 디자인 시안을 도용한 4년차 디자이너 아라(진예솔 분)가 함께 진상 조사를 받는 모습이 그려졌다.

하지만 서현(손은서 분)의 계략으로 정수(최정원 분)는 궁지에 몰리며 퇴사조치까지 당했다.

이는 진상 조사가 시작되기 전 서현이 아라에게 거짓말 할 것을 강요했고, 교묘하게 바뀐 서류까지 준비하는 등 치밀한 계획으로 정수를 내쫓는데 성공한 것. 손은서의 카리스마에 최정원이 끝내 좌절을 맛보며 무릎 꿇게 된 것이다.

자신의 운명을 거스르며 운명을 바꾸기 위해 하루하루를 불안에 떨며 고비를 넘기는 손은서. 그녀의 연기에 같이 몰입된 시청자들은 손은서의 카리스마와 계략에 혀를 내둘렀다.

뜨거운 인기를 실감하고 있는 ‘그녀의 신화’에서 연기변신에 성공한 손은서는 가장 주목 받고 있는 차세대 여배우로 각광받으며, 연기역량을 크게 넓혀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대세 여배우 손은서가 출연하는 ‘그녀의 신화’는 매주 월. 화 저녁 9시50분 jtbc를 통해 전파를 타고 있다.

백두산 기자  du32@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두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