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각시탈', 주원을 사랑한 한채아의 운명은...
  • 박주리 기자
  • 승인 2012.08.22 23:12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광주전남취재본부=박주리 기자] 22일 밤 방영된 KBS2 수목드라마 ‘각시탈’이 복합적으로 갈등 구조가 고조되어 흥미를 더하고 있다.

▲ 방송 캡처
이강토(주원)가 각시탈임을 알게된 기무라 슌지(박기웅)는 실신한 이강토를 죽이지 않고 살려두어 각시탈을 비롯해 양백 선생(김명곤)과 동진(박성웅)까지 모두 다 잡을 계략을 세우고자 한다.

기무라 슌지는 우에노 히데키(전국환)를 찾아가 이 사실을 말하고 각시탈인 이강토를 자신의 손으로 죽일 수 있게 해달라고 말한다.

이에 우에노 히데키는 이강토가 각시탈인줄 알면서도 죽이지 않고 살려두는 우에노 리에(한채아)를 의심하고 죽일 작정으로 유도 심문을 하지만 우에노 리에는 걸려들지 않고 죽음의 순간을 모면한다.

한편 이강토를 사랑하게 된 우에노 리에의 고민은 깊어지고, 이강토를 죽이고 싶지 않은 우에노 리에는 목단(진세연)을 찾아가 이강토와 함께 멀리 도망치라고 권하지만 목단은 거절한다.

과연 각시탈은 기무라 슌지의 계략에 말려들 것인지, 이강토를 사랑한 우에노 리에의 운명은 어찌될 것인지 ... 드라마 ‘각시탈’의 방영 시간을 기다리는 시청자가 늘어날 듯 보인다.

박주리 기자  pjl1107@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주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