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빅뱅TOP, 강남 클럽서 DJ하는 모습 ‘포착’
  • 장현옥 기자
  • 승인 2012.02.10 14:19
  • 댓글 0

빅뱅의 탑(TOP)이 그간 숨겨온 DJ 실력을 공개하며 팔색조 매력을 뽐냈다.

오는 26일 빅뱅 미니앨범 공개를 앞두고 최근 하늘색 컬러의 파격적인 헤어스타일을 공개한 탑은 포스트 힙합 감성 캐주얼을 표방하는 제일모직 FUBU(후부) TV 광고에서 현란한 DJ 솜씨와 함께 섹시 가이의 진면목을 과시했다.

탑(TOP)은 광고에서 ‘포스트 힙합’ 문화를 선도하는 뮤지션으로 완전히 새로워진 FUBU(후부)를 위해 디자이너 서상영와 만나 디자인 로고 슬로건 등 모든 것을 바꾸고 화보 광고 및 클럽 런칭쇼를 함께 준비하는 내용의 TV광고 촬영을 가졌다.

광고 속에서 탑(TOP)은 그간 보여주지 못했던 본인만의 차별화된 스타일과 세련된 느낌의 일상 모습과 패션을 공개했다.

거기다 이번 광고는 그간 외부에 노출을 꺼렸던 YG 사옥에서 촬영된 부분이 많아 실제 탑(TOP) 모습 그대로를 담았다고 볼 수 있다.

특히 YG 녹음실에서 촬영한 FUBU(후부) 런칭 파티 음악작업을 하는 장면에서 탑은 자신이 작업한 음악을 들으며 그루브를 타는 모습은 꾸미지 않은 듯 자연스러운 모습이지만 감탄사가 절로 나오는 치명적인 섹시함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또한 논현동 모 클럽에서 진행된 후부 런칭 파티 현장에서는 탑(TOP)은 프로 못지않은 DJ 실력과 새벽 6시까지 진행된 빠듯한 촬영에도 보조출연자들만 나오는 씬에서도 스테이지에서 같이 음악에 맞춰 춤을 추고 즐기는 등 특유의 카리스마로 현장 분위기를 업시키는 팬서비스로 촬영 스텝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장현옥 기자  jho9315@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현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