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고 3학년 11일 전국연합학력평가 실시경남 155개 고교, 2만 5,418명(전국 1,837개 고교 36만 6,418명) 응시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4.07.10 12:21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경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은 11일 고등학교 3학년 7월 전국연합학력평가에 경남 지역 155개고등학교의 학생 2만 5,418명이 응시한다고 밝혔다. 

전국 동시에 실시하는 이번 평가는 전국 1,837개고교에서 36만 6,418명이 응시한다. 

평가 시간은 오전 8시 40분부터 오후 4시 37분까지며, 평가 대상은 국어, 수학, 영어, 한국사, 탐구(사회·과학) 5개 영역이다. 

이 가운데 한국사는 필수 응시 영역으로 학생이 응시하지 않을 경우 성적 자료를 제공하지 않는다.

이번 평가는 2025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체제에 맞춰 국어와 수학이 공통+선택 과목 구조로 출제된다. 

국어 선택 과목은 ‘화법과 작문’, ‘언어와 매체’, 수학 선택 과목은 ‘확률과 통계’, ‘미적분’, ‘기하’이며, 이 가운데 각 1개 과목을 선택할 수 있다. 

탐구(사회·과학) 영역의 선택 과목은 계열 구분 없이 최대 2개 과목을 선택해 응시할 수 있다. 

정답과 해설지는 평가가 완전히 종료된 후 학생에게 배부한다. 개인별 성적표는 오는 24일부터 다음 달 16일까지 전국연합학력평가 정보시스템(https://www.csat.re.kr)에서 온라인으로 제공된다.

학교는 성적 자료를 출력해 학생에게 통지하고, 추후 학습 계획과 대입 상담 자료로 활용한다. 

경남교육청은 평가 직후 도내 96개 고등학교의 평가 결과에 대해 수집·분석한 문항 분석 자료를 경남대입정보센터 누리집(http://jinhak.gne.go.kr)에 게시하고 학교별·학생별 점검, 개선 자료에 활용할 예정이다.

김경규진로교육과장은 “고등학교 3학년 수험생들이 2025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체제와 동일한 시험에 응시하여 수능 체제에 적응하는 기회를 가지고, 평가 결과를 학생·학부모·교사의 진학 협업 자료로 활용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