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핫클릭
BNK경남은행, 김해시와 ‘소상공인 희망나눔 상생금융 업무 협약’ 체결김해시에 소재한 소상공인들에게 총 30억원 신용대출 지원
  • 김희영 기자
  • 승인 2024.06.10 17:11
  • 댓글 0
BNK경남은행 예경탁 은행장(사진 오른쪽)이 김해시 홍태용 시장과 ‘소상공인 희망나눔 상생금융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지역 소상공인 적극 지원하고 상생금융 실천

[시사코리아저널=김희영 기자] BNK경남은행은 10일 상생금융을 실천하기 위해 김해시와 ‘소상공인 희망나눔 상생금융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예경탁 은행장은 김해시청을 방문해 홍태용 시장과 ‘소상공인 희망나눔 상생금융 업무 협약식’을 갖고 협약서에 서명했다.

소상공인 희망나눔 상생금융 업무 협약은 경기 침체에 따른 매출 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들에게 자금을 신속히 지원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추진된다.

업무 협약에 따라 BNK경남은행은 김해시에 소재한 소상공인들에게 총 30억원의 신용대출을 지원하기로 했다.

지원 대상은 연소득 4000만원 이하의 해당 지역 소재 개인사업자이며 무담보ㆍ무보증을 기준으로 최대 2000만원까지 저금리로 지원된다.

BNK경남은행은 김해시에 앞서 창원특례시, 울산광역시, 양산시, 거제시, 밀양시, 합천군 등과도 소상공인 희망나눔 상생금융 업무 협약을 맺었다.

신용대출 지원을 희망하는 소상공인들은 김해 지역에 소재한 BNK경남은행 영업점에 사전 문의한 뒤 방문하면 된다.

예경탁 은행장은 “장기화되고 있는 경기 침체와 고금리, 고물가로 인해 지역 소상공인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알고 있다. 긴급자금이 필요한 소상공인에게 30억원의 저금리 신용대출이 지원돼 어려움 해소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아울러 소상공인 희망나눔 상생금융 업무 협약을 확대해 지역 소상공인들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이어 “소상공인 희망나눔 상생금융 업무 협약에 의한 자금 뿐만 아니라 올해 경남신용보증재단에 50억원의 특별출연을 통해 750억원의 보증서 대출 자금을 확대 공급할 예정이다"며 "앞으로도 BNK경남은행은 김해시를 비롯해 지역 소상공인들의 든든한 버팀목이 될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BNK경남은행은 오는 10월 4일과 5일 양일간 수릉원(김해시 분성로 소재)에서 열릴 ‘2024년 김해복지박람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김해시복지재단에 ‘후원금 2000만원’을 기탁했다.

또 지난달에는 김해지역 학생들이 꿈을 실현할 수 있게 돕고자 김해시인재육성장학재단에 ‘장학금 3000만원’을 전달한 바 있다.

김희영 기자  yebbi22@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