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거창사건추모공원 전국 최초 고령토 맨발길 개장역사도 알고, 힐링도 하고, 건강도 챙기고 1석 3조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4.06.05 17:20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거창군은 올해로 73주년이 되는 거창사건의 아픈 역사를 알리고 더 많은 관람객이 찾아오는 추모공원을 만들기 위해 거창추모공원 역사교육관 주변에 전국 최초로 고령토 맨발길을 조성했다. 

지난 5일에는 이성열 거창사건유족회장과 임원을 비롯해 거창군의회 이재운 의원, 신원면기관단체장, 주민, 맨발걷기운동본부거창지회장, 임원들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장식을 개최했으며 행사는 축사, 커팅식, 맨발길 체험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군은 맨발길 조성을 올해 3월 착공했으며, 예산절감을 위해 추모공원을 재단장하면서 발생한 보도블럭을 재활용해 주변 경관과 어울리게 조성했다. 또한 낙엽과 나뭇가지 낙하로 인한 이용객들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가림막 등도 추가로 설치했다. 

맨발길 조성에 쓰인 고령토는 화장품 원료로 사용될 만큼 피부미용에 탁월하며 원적외선과 음이온을 다량 방출해 발 지압 효과와 더불어 발바닥 피부 질환예방과 치료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우리 거창사건추모공원에 전국 최초로 설치된 고령토 맨발길이 널리 알려져 거창의 새로운 관광명소로 도약하고, 거창을 방문하는 관광객과 맨발 걷기 동호인, 지역주민에게 다양한 체험 기회를 제공함으로 더 많은 관람객이 찾아오는 추모공원으로 거듭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