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2024 총선 핫클릭
[당선인 인터뷰] 마산회원 윤한홍 “국회 정상화 위한 역할 있다면 마다하지 않을 것”3선 고지 점령···“총선서 드러난 민심 겸허히 수용···국민의힘 쇄신에 앞장서겠다”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4.04.11 04:09
  • 댓글 0
국민의힘 윤한홍 국회의원 후보(창원시 마산회원구)가 제22대 국회의원선거에 당선이 확정된 후 꽃목걸이를 걸고 부인과 함께 축하받고 있다.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국민의힘 윤한홍 국회의원 후보(창원시 마산회원구)가 제22대 국회의원선거에 당선되며 3선 고지에 올랐다.

윤한홍 당선인은 “부족한 저를 다시 한번 믿고 지지해 주신 마산회원구 주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 “이제 제가 성원에 보답할 차례다. 3선 의원 만들어주셨으니, 마산 재도약을 위한 핵심 기반 사업들을 차질 없이 추진해 마산 미래 100년을 위한 토대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당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이번 선거 결과는 ‘윤한홍의 승리’가 아닌 ‘마산회원구민의 승리’”라며 “초심을 잃지 않고 늘 겸손한 자세로 여러분 곁에 함께 하며, 선거운동 기간 중 드렸던 약속들을 하나하나 실천해 나가겠다”고 몸을 낮췄다.

총선 결과와 관련해서는 “많이 아쉽지만, 이번 총선을 통해 드러난 민심을 겸허히 받아들인다”면서 “국민 여러분의 깊은 뜻을 잘 헤아려, 국민의힘이 다시 사랑받는 정당이 될 수 있도록 저부터 앞장서겠다”고 성찰을 다짐했다.

윤 당선인은 또한 “제22대 국회는 무차별 정쟁과 방탄, 국정 발목잡기가 일상화돼 여야 대립은 극심해지고 협치는 실종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국회 정상화와 국정운영을 뒷받침하기 위한 역할이 있다면 마다하지 않을 것이며, 당을 수습하고 전열을 재정비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쇄신 의지를 보였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