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2024 총선
[4·10 총선] 방송사 출구조사, 야권 200석 안팎'개헌저지선 무너지나'···사실상 정부·여당 총선 탄핵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4.04.10 19:11
  • 댓글 0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 이해찬·김부겸 상임공동선거대책위원장, 홍익표 원내대표 등 당 지도부가 10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 마련된 제22대 국회의원선거(총선) 민주당 개표 상황실에서 출구조사 결과를 보며 환호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KBS “민주·연합 178~196석···국민의힘·미래 87~105석”
MBC “민주·연합 184~197석···국민의힘·미래 85~99석”
SBS “민주·연합 183~197석···국민의힘·미래 85~100석”
JTBC "민주·연합, 168∼193석···국민의힘·미래, 87∼111석"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4·10 총선을 마친 직후 발표된 방송사 출구조사와 예측조사에서 범 야권이 개헌선인 200석을 넘나드는 결과가 나왔다.

방송 3사(KBS·MBC·SBS)는 오후 6시 4·10 총선 출구조사에서 더불어민주당과 비례위성정당 더불어민주연합이 178~197석을 얻을 것이라는 결과를 내놨다. 

국민의힘과 위성정당 국민의미래는 85~105석을 확보하는 데 그칠 것으로 예측됐다. 개헌 저지선마저 무너질 수 있는 상황이다. 
정부·여당이 사실상 여론의 탄핵을 당했다는 평가가 나온다.

KBS는 이날 오후 6시까지 진행된 총선 투표 마감 직후 출구조사 결과 더불어민주당은 비례위성정당인 더불어민주연합을 합쳐 178~196석, 국민의힘은 비례위성정당인 국민의미래와 합쳐서 87~105석을 각각 확보할 것으로 예상했다.

MBC는 민주당과 민주연합이 184~197, 국민의힘과 국민의미래는 85~99석을 확보할 것으로 내다봤다. 

SBS는 민주당과 민주연합이 183~197석, 국민의힘과 국민의미래는 85~100석을 얻을 것으로 분석했다.

제3지대의 희비는 엇갈렸다. 
KBS·MBC·SBS는 조국혁신당의 의석수를 일제히 12~14석으로 예측했다. 
새로운미래는 0~2석, 개혁신당은 1~4석을 얻을 것으로 전망했다.
반면 녹색정의당은 0석으로 예측했다. 

방송 3사의 출구조사대로 확정된다면 민주당 등 야권은 4년 전 21대 총선을 상회하는 의석을 확보할 것으로 보인다. 

민주당은 문재인 정부 집권 중반에 치러진 21대 총선 결과 180석을, 미래통합당(국민의힘의 전신)은 103석을 얻었다. 정의당 6석, 열린민주당·국민의당은 각각 3석을 확보했다.

민주당을 포함한 범야권이 180석 이상을 확보한다면 윤석열 정부는 국정운영에 제동이 걸린다. 
범야권 의석수가 180석을 넘으면 야당은 각종 법안을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할 수 있다. 
200석을 넘으면 대통령의 거부권이 무력화돼 야당 단독으로 법안을 통과시킬 수 있다. 개헌과 대통령 탄핵소추도 가능해진다.

이번 총선 결과에 따라 야권 대선 주자인 이재명 대표의 리더십은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제3정당으로 선전한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도 새로운 대선 잠룡으로 부각할 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조 대표는 자녀 입시 비리 관련 혐의 등으로 2심에서 당선 무효형인 징역 2년형을 선고받고 대법원 판결을 기다리고 있다.

총선 결과에 따라 국민의힘이 받는 타격도 달라진다. 
국민의힘 의석수가 100석 안팎이면 윤 대통령이 사실상 민심의 탄핵을 받았다는 평가가 나올 수도 있다. 
이번 총선을 이끈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도 패배의 책임에서 자유롭지 않다. 
한 위원장의 대선 가도에 빨간불이 켜지고, 윤 대통령과 한 위원장의 연대책임론이 불거질 수도 있다.

방송 3사는 전국 2000여개 투표소에서 투표자 약 50만명을 대상으로 출구조사를 진행했다. 
지난 7~9일까지 사흘간 경합 지역구 55곳의 유권자 5만명을 대상으로 전화 여론조사도 병행했다.

JTBC도 같은시간 자체 예측 보도를 통해 더불어민주당과 민주당 주도 비례대표 위성정당 더불어민주연합이 168∼193석을 얻을 것이라고 밝혔다.

국민의힘과 비례 위성정당 국민의미래는 87∼111석으로 예측했다.

JTBC는 민주당이 지역구에서 158∼179석을, 더불어민주연합은 비례 10∼14석을 각각 확보할 것으로 예측했다.

국민의힘의 지역구 의석수는 각각 71∼92석, 국민의미래 비례 의석수는 16∼19석으로 전망됐다.

JTBC는 이번 선거기간 실시한 주요 지역구 여론조사 결과와 지난 선거 결과 등을 전수 분석해 정당별 예상 의석수를 도출했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