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주낙영 경주시장, 투표소 현장 점검···“매뉴얼 철저하게 준수” 당부4월 10일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D-1, 투표소 막판 점검
  • 경북취재본부
  • 승인 2024.04.10 07:53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경북취재본부] 주낙영 경주시장이 제22대 국회의원 선거를 하루 앞둔 9일 오후 투표소를 찾아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선거사무 종사자들을 격려했다.

주 시장은 이날 성건동 주민자치센터에 마련된 ‘성건동 제3투표소’와 황성동 행정복지센터에 마련된 ‘황성동 제1투표소’를 찾아 기표소 및 투표함 설치, 장애인 투표 편의장비 구비 여부 등을 꼼꼼히 살펴봤다.

또 최근 일부 투표소에서 발견됐던 불법카메라 예방책 등 투표소 준비 상황 전반을 면밀히 점검했다.

이번 제22대 국회의원선거는 지역 내 68개 투표소에서 10일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실시된다.

만 18세 이상(2006년 4월 11일생 포함) 시민이면, 본인임을 확인할 수 있는 신분증을 갖고 지정된 투표소에서 투표할 수 있다.

본인임을 확인할 수 있는 신분증은 주민등록증, 운전면허증, 여권, 공무원증, 전자증명서, 국가기술자격증(산업인력공단), 각급 학교의 학생증(사립학교 포함) 등이다.

또 네이버 전자증명서, 네이버 자격증, 정부24앱, 카카오톡 지갑 등 모바일 신분증도 본인임을 확인할 수 있는 신분증으로 인정되지만, 캡처 등을 통해 저장한 이미지 파일은 인정되지 않는다.

한편 경주시는 선거사무 지원 인력으로 공무원 396명을 투·개표 사무에 투입해 선거 사무를 빈틈없이 지원할 예정이다.

앞서 경주시는 지난 5일과 6일 이틀간 실시된 지역 내 23개 투표소에서 실시된 사전투표에 공무원 210명을 지원한 바 있다.

특히 경주시는 제22대 국회의원선거 투표 상황관리 및 각종 사건·사고에 신속 대응하기 위해 1개반 6명으로 구성된 공명선거지원상황실을 운영해 투·개표 상황 근무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공명정대한 투표가 이뤄질 수 있도록 투표가 끝날 때까지 법령과 매뉴얼을 철저하게 준수해 시민들에게 신뢰를 주길 바란다"며 "시민 누구나 안심하고 불편없이 투표할 수 있도록 집중적인 지원과 점검을 펼쳐 달라”고 당부했다.

경북취재본부  pro1288@naver.com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북취재본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