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자연보호 경진대회로 '녹색 도시 거창' 만든다자연보호연맹 거창군협의회, 과수용 반사필름 일제 수거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3.12.07 19:51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거창군은 지난 5일 자연보호연맹 거창군협의회(회장 강한희)가 자연보호 협의회 회장단과 담당공무원 등이 참여한 가운데 거창군 자연보호협의회 회의장에서 ‘제26회 자연보호 경진대회’를 개최했다고 전했다. 

자연보호연맹 거창군협의회는 사과의 착색을 돕기 위해 사용되는 과수용 반사필름이 제때 수거되지 않고 농경지 주변에 방치되거나 바람에 날려 자연경관을 훼손하는 등 환경오염을 유발하는 것을 막고자 11월 10일부터 12월 4일까지 24일간 전 회원들이 한마음으로 반사필름 일제 수거작업을 시행했다.

이번 경진대회는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모든 읍면 자연보호협의회가 참여해 총 10톤의 반사필름을 수거했으며, 수거실적이 가장 많은 웅양면 협의회가 최우수상과 시상금 30만 원을 받았고, 우수상은 마리면 협의회가 차지했으며 나머지 협의회는 참가상을 받았다. 

김성남 거창군 환경과장은 “거창군의 자랑인 청정한 자연환경을 보전하는 일이야말로 미래 세대를 위해 무엇보다 중요한 일"이라며 "늘 변함없는 자세로 자연보호에 앞장서 주셔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자연보호연맹 거창군협의회는 등수가 목적이 아닌 주민 스스로가 동참해 녹색도시 거창을 만드는 것을 목표로 지속적으로 실천할 수 있는 환경 보전 활동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