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우리가 꿈꾸는 행복한 학교’ 함께 만들어요경남교육청, 교육 공동체 가치 회복을 위한 공감 대토론회 개최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3.11.20 17:21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경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은 20일 오후 2시 그랜드 머큐어 앰버서더 창원에서 교육 공동체의 가치를 회복하기 위한 공감 대토론회를 열었다. 

이번 토론회는 교육 공동체가 교권과 학생의 인권을 상호 존중하는 기반을 만들고자 마련했으며 1차 토론은 학생과 교사, 12월 2차 토론은 학부모가 참여한다. 

토론회는 ‘우리가 꿈꾸는 행복한 학교’를 주제로 초・중・고등학교 학생 75명, 교원 75명 등 150여 명이 참여해 소그룹 18개로 나눠 진행했다.

먼저 전체 토론에서는 ‘지금 우리 학교는 행복한가?’라는 소주제로 ‘나의 학교생활은 행복한지, 고민은 무엇인지, 어떤 학교가 행복한 학교인지’ 등 먼저 학교 현황을 돌아보았다. 

이어 ‘교원의 학생생활지도에 관한 고시’에 근거한 학습권, 수업권 보장에 대한 학생, 교사의 생각을 알아보고 서로의 입장과 생각의 차이를 이해했다. 

모둠 토론에서는 ‘모두가 행복한 학교가 되려면 무엇이 바뀌어야 하는가?’라는 주제를 놓고 학교문화, 교육과정, 생활지도, 구성원들의 관계 등 여러 영역에 대해 심도 있는 토론을 진행했다. 

토론에 참석한 삼랑진고 김동욱 학생은 “여러 학생과 선생님의 생각을 다양하게 알 수 있어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면서 “모두가 행복한 학교가 되기 위해서 학생, 선생님이 다 같이 한 번 더 생각하고 조금 더 배려해야겠다고 느꼈다”고 소감을 전했다.

박종훈 교육감은 “교육 공동체가 행복한 학교를 만들기 위해서는 학교를 자율, 소통, 책임 등의 가치 중심으로 운영해야 한다”면서 “이러한 가치를 바탕으로 학생과 교사가 서로 존중하는 학교를 만들어 나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