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환경운동연합 "국민 85%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 방류 반대"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관련 국민 설문 조사 발표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3.05.25 20:18
  • 댓글 0
환경운동연합 활동가들이 25일 서울 종로구 사무실에서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 관련 대국민 인식조사 설문 결과를 발표하는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환경운동연합은 25일 서울 종로구 환경운동연합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에 대해 국민 10명 중 8명 정도가 반대한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고 밝혔다.

이 단체는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서치뷰에 의뢰해 이달 19∼22일 전국 만 18세 이상 성인 남녀 1천명을 대상으로 설문한 결과 전체 응답자의 85.4%는 해양 방류에 반대한다고 답했다고 발표했다. 방류에 '찬성한다'는 답변은 10.8%였다.

'후쿠시마 오염수를 방류해도 안전에 문제가 없다'는 일본 정부의 주장에는 79.0%가 '신뢰하지 않는다'고 답했다.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 방류 시 수산물 소비 의향'을 묻는 문항에는 72.0%가 '줄어들 것'으로, 11.6%가 '늘어날 것'으로 대답했다.

응답자의 61.6%는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를 해양으로 방류하면 수산물 수입 금지 조치를 확대·강화해야 한다고 응답했다.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 문제와 관련한 정부의 대응에 대해서는 64.7%가 '잘못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안재훈 환경운동연합 활동처장은 "여론 조사 결과를 보면 우리 정부가 할 일이 정해져 있다"며 "국민은 정부가 수산물 안전 대책과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투기를 막기 위해서 더 적극적으로 행동하길 원한다"고 말했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